집단에너지정보넷

전체검색

집단에너지동향

집단에너지동향

  • Home
  • 집단에너지동향
  • 국내뉴스

국내뉴스

  • Home
  • 집단에너지동향
  • 국내뉴스

현대차 울산공장 전기사용량 70% 자체생산한다…공장부지에 LNG 열병합 건설

게시물 상세보기 목록
Name 관리자
Date 2022-05-11
Views 98
Link https://www.electimes.com/news/articleView.html?idxno=304213
Origin 전기신문

연 129만MWh중 72% 자체 조달…2025년 가동 예정

현대차 울산공장 전경.

현대차가 울산공장에 LNG 열병합 발전소를 건설, 전기사용량의 70%를 자체적으로 생산하는 계획을 수립하고 잇다.

8일 업계에 따르면 울산시 북구청은 현대차의 이러한 사업 계획을 접수하고, 지난달 주민 공람 등을 위해 홈페이지를 통해 관련 내용을 공고했다.

현대차가 공장 내에 대규모 발전 시설을 짓는 것은 처음인 것으로 알려졌다. 울산공장은 연산 150만대 규모로 현대차가 보유한 국내외 공장 가운데 가장 규모가 크다.

발전소 건설 공사 기간은 2022∼2025년으로 계획됐다.

울산공장의 전력 소요량은 연 129만㎿h이며, 스팀 소요량은 연간 약 71만t에 달한다. 이를 위해 한전으로부터 전력을 공급받고, 15대의 보일러를 가동해 스팀을 생산하고 있다.

현대차는 184㎿급의 발전소를 건설함으로써 한전으로부터 받던 기존 전력량의 72%를 자체 생산해 조달할 계획이다. 대체할 수 있는 스팀 생산 규모는 기존 스팀 양의 59%로 정했다.

현대차는 "정부의 에너지 정책에 맞춰 기존 전력 및 스팀 생산 효율 향상을 통한 온실가스 배출량을 저감하고, 친환경 LNG 연료 적용 및 유틸리티 수요·공급의 안정성 제고와 경제성을 확보할 수 있는 자가용 열병합 발전설비를 도입하고자 한다"고 설명했다.

또 "울산공장 내 전기 및 열 공급을 통해 국가의 분산형 전원 확대 보급 정책에 부응하고, 에너지 이용효율 향상을 통한 에너지 절감 및 대기환경 개선에 목적이 있다"고 덧붙였다.

Attached Images
파일보기링크
Attached File List 4.jpg [96262 byte]

(44543) 울산광역시 중구 종가로 405-11

(성안동, 에너지경제연구원)


전화 052-714-2114

COPYRIGHT BY 2017 KIENERGY.NET ALL RIGHTS RESERVED.